청성면

옥천문화원

글로벌메뉴
HOME
사이트맵
your옥천
옥천문화관광
옛 선조들의 체취, 멋, 기품이 살아 숨쉬는 곳! 옥천향토문화의 창달과 계승 발전에 힘쓰겠습니다.

 옥천의마을

청성면

목록으로

소서리(小西里)

소서리의 모습

소서리는 원래 청산현 남면 서평리에 속해 있던 마을로서, 후에 서평과 소사를 합해서 소서리라 불러 오늘에 이른다. 본래 서평리는 오늘의 소서리, 신매리, 산계리, 대사리 등 이었다.

1739년 기록에 보면 남면 서평리라 하여 132호가 살았고, 1891년 기록에는 145호가 살았던 것으로 되어 있다. 그 후 1914년 행정구역이 개편되면서 옥천군 청남면에 소속이 되어 소서리가 되었다. 2007년말 현재 서평에 28호 54명, 소서에 55호 104명이 살고 있다. 1929년에 행정구역의 통폐합으로 청성면이 되었고 소서리도 이에 소속되었다.

소서리(小西里)라 부르게 된 것은 소사리(小巳里)의 소(小)자와 서평(西坪)의 서(西)자를 한자씩 취하여 소서리라 하였다.

소사리는 “작은 뱀티”를 한자화 한 것인데 “뱀티”는 청산면 관내에 “큰 뱀티”가 있고 이곳이 “작은 뱀티”인데 마을 입구가 뱀같이 구부러져 들어간다 하여 뱀티라 부른다.
뱀이 많아 마을지명에 뱀사(巳)자가 붙었다 하지만 근거없는 얘기이고, 주민들은 마을 앞산의 지형이 뱀같이 길게 나있다 하여 붙여진 지명이라고 설명한다. 소위 이곳이 뱀혈이란 곳인데 소사(서)리 날등은 작고, 대사리 날등이 커서 실제 마을 규모는 소사(서)리가 크지만 이렇듯 지명이 결정된 소서리는 1894년 9월 18일 최시형 동학교주가 전국 동학군에게 기포령을 내린 역사적인 곳이다.

서평이라 함은 마을을 중심으로 내(川)가 흐르고 있는데 내를 중심으로 동쪽에 있는 것은 신평(新坪)이라 하고 서쪽에 있는 들은 서평(西坪)이라 부르게 되었다. 자연마을로는 서평, 작은뱀티로 되어있다.

옛말에 청산현에서 살기 좋은 마을로 첫번째는 마장이요, 둘째는 의동, 셋째는 서평이라 일컬었다. 서평리는 청산현에서 풍요롭고 훌륭한 인물배출이 많았고 살기 좋았다 하며 조를 1천씩이나 생산했던 부자가 나왔다고 전해온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