옥천문화원

글로벌메뉴
HOME
사이트맵
your옥천
옥천문화관광
옛 선조들의 체취, 멋, 기품이 살아 숨쉬는 곳! 옥천향토문화의 창달과 계승 발전에 힘쓰겠습니다.

 옥천의문화재

기념물

옥천척화비

목록으로
  • * 작은 스틸이미지컷을 클릭하시면 큰이미지로 보실 수 있습니다.
    • 옥천척화비 스틸이미지1
    • 옥천척화비 스틸이미지2
    • 옥천척화비 스틸이미지3
    • 옥천척화비 스틸이미지4
    옥천척화비 이미지1 옥천척화비 이미지2 옥천척화비 이미지3 옥천척화비 이미지4
    • 소재지 : 충북 옥천군 옥천읍 삼양리 산4-4
    • 지정번호 : 제6호
    • 수량 : 1기
    • 지정일 : 1976년 12월 21일
문화재설명

이 비는 1866년 고종 3년의 병인양요와 1871년 고종 8년의 신미양요를 치른 뒤 흥선대원군이 국민들에게 양인을 배척하고 경고하기 위하여 1871년 4월에 서울을 비롯한 전국의 요충지에 세운 많은 척화비 중의 하나이다.

높이 135cm, 폭 45cm, 두께 26cm 되는 화강암에다 「洋夷侵犯 非戰則和 主和賣國」즉 "서양 오랑캐가 침범하는데 싸우지 않으면 화해할 수 밖에 없고 화해를 주장하면 나라를 파는 것이 된다." 라고 큰 글자로 음각하였고 바로 옆에다 「戒我萬年 子孫 丙寅作辛末立」 즉 "우리들의 만대 자손에게 경고하노라 병인년에 짓고 신미년에 세우다."라고 작은 글자로 새겨져 있다.

이 척화비는 1882년에 고종 19년에 대원군이 청나라에 납치되고 우리나라가 서양의 각나라와 교역이 되면서 모두 철거되었는데 이 척화비는 산기슭에 있기 때문에 철거당하지 않고 그대로 6·25 참변때 사람으로 오인받아, 항공기의 기관총사격을 받아서 그때의 탄혼이 몇 군데 남아 있어 파란 많은 한국의 역사를 대변해 주고 있다. 그 후 1976년 주변을 정화하고 진입로 계단, 철책 등을 보수하여 면모가 일신 되었다.

TOP